2024.06.13 (목)

  • 구름조금강릉 25.1℃
  • 구름많음서울 21.8℃
  • 구름많음인천 21.2℃
  • 구름조금수원 18.8℃
  • 구름조금충주 19.8℃
  • 구름조금대전 20.7℃
  • 구름많음대구 24.6℃
  • 구름많음전주 21.6℃
  • 구름많음울산 21.3℃
  • 구름조금광주 22.0℃
  • 구름조금부산 21.5℃
  • 맑음순천 18.6℃
  • 맑음제주 20.9℃
  • 구름많음천안 17.3℃
  • 구름조금경주시 21.8℃
  • 구름많음거제 19.9℃
기상청 제공

최신기사




지역/정치

더보기



의회


교육

더보기

문화/연예

더보기

핫이슈

더보기
국가유산청, 전북 부안군 지진으로 인한 국가유산 피해상황과 조치계획을 알려드립니다.
[ 포에버뉴스 김경순 기자 ] 국가유산청(청장 최응천)은 6월 12일 오전 8시 26분에 발생한 전북 부안군 지진과 관련하여 부안군 일대의 국가유산 피해상황에 대한 긴급점검을 실시한 결과, 12일 16시 현재 부안 내소사 대웅전(보물) 변위(위치 변화) 발생, 부안 개암사 대웅전(보물) 주변 담장 균열, 부안 구암리 지석묘군의 담장 기와 탈락 등 6건의 국가유산(국가지정 3건, 시도지정 3건)에 피해가 발생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 국가유산청은 오전 8시 30분에 지진 발생 상황을 전파하고 중대본 1단계 발령에 따라 국가유산청 재난안전상황실을 설치하여, 국립문화유산연구원 안전방재연구실, 국립나주문화유산연구소, 국립부여문화유산연구소, 국립완주문화유산연구소, 전북서부 문화유산돌봄센터, 안전경비원 등을 중심으로 국가유산 피해상황에 대한 긴급점검을 실시했다. 국립문화유산연구원 안전방재실은 현지조사단 5명을 부안군에 급파하여 부안 내소사, 개암사, 유천리 요지 등에 대해 정밀계측 및 드론을 이용한 상태 확인 등 지진지역 긴급안전점검을 수행했다. 또한, 국립부여·나주·완주문화유산연구소에서는 부여 부소산성, 나주 복암리 고분군,

경기도

더보기

속보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


동영상

더보기